2년 간의 노력이 선물한 값진 결실, 남민옥씨 이야기

글쓴이 : 태화샘솟는집 / 쓴날자 : 2017.12.11 16:07 / 카테고리 : 하는일/취업지원

“태화샘솟는집을 이용하면서 과도적 취업에 대해 관심을 갖게 되었어요. 제가 근무한 곳은 청량리역에 위치한 성바오로병원의 의무기록팀이었어요. 그 곳에서 차트를 스캔할 수 있도록 정리하고, 각종 검사 그래프를 종이에 붙이는 업무를 했어요. 다른 사람들이 생각했을 때는 별일 아닌 것처럼 느껴질지 몰라도 병원이란 낯선 환경에서 새로운 일을 하는 것이 처음에는 쉽지만은 않았어요.”

 


 

남민옥씨는 지난 2년간의 노력으로 취업 만기라는 값진 결실을 맺었지만 그 과정이 순탄치 않았다.

 

“업무시간이 3시간밖에 되지 않았지만,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매일 가는 것이 힘들었어요. 취업 기간이 길어질수록 슬럼프가 오기도 했어요. 하지만 그럴 때마다 취업 담당 직원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며 마음을 다잡았어요. 열심히 할 수 있다고 다짐하였고, 그 과정에서 끈기를 배운 것 같아요.
제가 생각하기에 취업을 유지하는 데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성실함인 것 같아요. 결석과 지각을 하지 않는 것이 가장 기본적인 것 같아요. 취업을 시작할 때만 해도 이렇게 만기를 할 수 있을 것 이라고 생각하지 못했어요.”


 

남민옥씨는 취업을 2년간 유지하면서 심적으로 많은 성장을 경험하였다.


“앞으로 취업하는 분들께 이야기하고 싶은 것은 인내는 쓰고 열매는 달다는 것이에요. 인내하며 열심히 일하면 분명 얻는 것이 많아요. 저도 많이 달라진 것 같아요. 처음에는 일하는 것이 어려웠고, 돈을 버는 것이 정말 쉽지 않다는 걸 알게 됐어요. 그러다 보니 돈 관리의 중요성도 알게 되었어요. 앞으로도 다른 취업에 도전할 생각이에요. 열심히 일하고, 돈 관리도 잘해서 나중에는 집 장만을 해서 독립하고 싶어요. 그게 제 꿈이에요”


2년간의 노력으로 취업을 만기 한 남민옥씨의 앞 날을 응원하며 취업을 꿈꾸는 모든 이에게 희망을 전달해 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omments 0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73-20 (아현동 772) 우편번호: 04129 | TEL : 02-392-1155 | FAX : 02-363-5468 | EMAIL : fountainhouse@hanmail.net

후원 신한은행 140-003-577589 | 우리은행 077-139340-13-104 | 예금주 태화샘솟는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