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원이야기]아현나뚜루팝 정현정 사장

글쓴이 : 태화샘솟는집 / 쓴날자 : 2015.08.27 14:17 / 카테고리 : 후원/후원이야기


표은미씨, 나뚜루팝 아현점 정현정 사장, 이두리씨(좌측부터)



나뚜루팝 아현점 정현정 사장님

“작은 후원이지만 잘 사용되리라고 믿기 때문에 전적으로 맡겨요."



- 샘집과의 인연이 어떻게 시작되었나요?


 제 동생이 어렸을 때부터 어려운 사람들한테 친구나 주위사람한테 자기 것을 먼저 내주곤 했어요. 저도 동생 영향을 많이 받는 부분이 있는 것 같아요. 근데 여기 아현동에 새로 아이스크림 가게를 시작하면서 좋은 일을 한번 해보고 싶다고 해서 알아봤는데 상담일을 했던 동생이 여기 샘집

을 알려주어서 후원을 시작하게 되었어요,


- 샘집 말고도 다른 곳에 후원을 하시나요?


 음식 관련된 다른 기관에 한 번 정도 후원을 한 적이 있어요. 그런데 지속적으로 연결이 된 곳은 샘집이에요. 후원한 것에 대해 감사하다고 찾아오시고 가까운데 있다 보니 더 친근하게 꾸준히 이렇게 마음을 쓸 수 있는 것 같아요.


- 샘집에서 후원금이 어떻게 사용되기를 원하시나요?


 샘집 자체에서 사용되는 모든 일이 선한 일이라고 생각해요. 거기에서 좋은 일에 사용될 거라고 믿어요. 그래서 작은 후원이지만 잘 사용되리라고 믿기 때문에 전적으로 맡길 수 있어요.


- 샘집에 바라시는 점이 있으신가요?


 저희가 못하는 일을 샘집에서 해주셔서 감사해요. 모든 사람이 다 할 순 없는데 샘집과 같은 기관에서 잘 하시니까 사회가 좋아지고 이곳을 이용하시는 분들의 삶도 좋아지

는 것 같아요. 사람이 그래요. 지나가다보면 착한 일 하고 싶다 좋은 일 하고 싶다 마음이 들지만 용기가 나지 않아서 그럭저럭 넘어가고 하는데 이렇게 작은 도움이나마 드리고 이것들을 통해 열심히 해 주시는 직원들의 모습을 보면서 오히려 저희들이 감사해요. 뭔가 대신 해주는 것 같아서 감사하고 거기에 저희가 조금 힘이 된다면 좋겠어요.




취재 이두리, 표은미


Comments 0

[후원이야기] 신비건설(주) 김경환 대표

글쓴이 : 태화샘솟는집 / 쓴날자 : 2015.08.27 13:40 / 카테고리 : 후원/후원이야기


이두리씨, 곽지남씨, 신비건설 김경환 대표(좌측부터)



 (주)신비건설 김경환 대표 

“사람사는 세상은 혼자는 힘들지만 더불어 살면 살만한 것 같습니다.”


- 샘솟는집과 후원자님이 사시는 곳과는 거리가 먼데 어떻게 알고 후원을 하게 되셨나요?


 집사람을 통해 샘집에서 근무하는 직원을 먼저 알게되었습니다. 제가 다니는 교회 청년인데 매우 성실하고 정직하다며 칭찬을 많이 하더라고요, 평소에도 많은 곳에 후원을 하는데 그 청년이 지역사회에서 소외당하는 분들을 지원하는 일을 한다기에 기대하는 마음으로 후원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 작년에 취업회원 워크샵에 참여하셨는데 어떠셨어요?


 작년에 샘집 취업회원분들이 천안 근처로 워크샵을 오신다고 하더라고요. 제가 있는 곳과 가까운 곳이기에 한번 어울려보고 싶어 워크샵에 참여하여 강의도 진행하였습니다. 서로에 대해 잘 알지 못했는데 회원들과 함께 지내면서 모르던 것들을 나눌 수 있어 참 뜻깊은 시간이었던 것 같습니다.


- 앞으로 후원금이 어떻게 사용되기를 원하시나요?


 운영주체가 무슨 덕목을 갖고 운영을 어떻게 하느냐가 굉장히 중요할 것 같습니다. 그래야 후원금도 투명하게 운영될 수 있고 당사자들에게 정말 필요한 쪽으로 많이 사용되어야할 것 같습니다. 후원자가 돈을 주는 마음은 기관의 기타 운영비로 쓰라는 게 아니라 정말 도움 받고자 하는 그 분

들에게 사용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 마지막으로 하시고 싶은 말씀이 있으시다면?


 사람사는 세상은 혼자는 힘들지만 더불어 살면 살만한 것 같습니다. 서로의 부족함을 함께 더불어 채워가며 살아가면 부족함이 매워질 수도 있겠고요. 샘집이 앞으로도 더 많은 사람들과 더불어서 선한 일을 나눌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사진, 취재 곽지남, 이두리

Comments 0

나뚜루팝 아현점 모금함이 꽉 찼어요!

글쓴이 : 태화샘솟는집 / 쓴날자 : 2015.08.21 16:37 / 카테고리 : 후원/후원이야기


[좌측부터 태화샘솟는집 이종원씨, 나뚜루팝 정희정 사장님, 태화샘솟는집 김지현씨] photograph by 구준옥씨





나뚜루팝 아현점에 설치된 태화샘솟는집 모금함에 풍년이 왔습니다.


정희정 사장님의 적극적인 모금함 홍보와 지원이 없었으면 불가능 했을 것입니다.


태화샘솟는집을 위해 이름 없이 후원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소중한 응원이 가치있고 뜻 있게 쓰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Comments 0

S-OIL과 함께하는 어울림방 인테리어

글쓴이 : 태화샘솟는집 / 쓴날자 : 2015.08.13 11:15 / 카테고리 : 후원/후원이야기




 S-oil의 지원을 받아 어울림방을 새롭게 단장했습니다. 


 S-oil 자원봉사자분들과 함께 짝을 이뤄 페인트 작업, 의자 조립 등 여러가지 작업들을 함께 하였습니다. 노력의 결과로 칙칙한 분위기였던 어울림방이 화사한 분위기로 새롭게 태어날 수 있었습니다.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함께해서 더욱 뜻깊고 즐거운 시간이 되었습니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Comments 0

아현중앙교회 이선균 목사님

글쓴이 : 태화샘솟는집 / 쓴날자 : 2015.08.13 11:05 / 카테고리 : 후원/후원이야기


기독교대한감리회 아현중앙교회 이선균 담임목사(좌측) 태화샘솟는집 김정은씨(우측)



“태화샘솟는집 역사의 작은 부분을 함께 할 수 있어서 참 행복했습니다.”



목사님과 샘집의 인연은 어떻게 시작되었나요?


먼저 태화복지재단하고 인연이 더 길어요. 1991년도에 제가 공주에 있었는데 공주기독교종합사회복지관에서 13년간 운영위원장으로 활동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다 2004년쯤 서울로 올라오게 되면서 수서 태화기독교종합사회복지관에서 분리되어 나오는 태화샘솟는집의 운영위원장을 맡아 달라는 부탁을 받고, 2006년부터 지금까지 운영위원장을 맡고 있습니다.


이번에 목사님과 아현중앙교회성도님들이 샘집에 3천만원의 후원금을 내주셨는데, 어떤 과정에서 후원하게 되셨나요?


아현중앙교회가 새성전을 건축하게 되었는데 임시로 예배를 드릴 장소가 마땅히 없었습니다. 많이 지쳐있는 중, 준공 시점이 다가왔고 생각에도 없던 샘솟는집 별관을 건축위원장으로 있는 장로님께 말씀드렸습니다. 그런데 장로님이 샘집을 보시고는 ‘하나님이 예비해 주신 장소다!’며 만족해 하셨고, 문용훈 관장님께 승락을 얻어 22개월 동안 주일 예배를 샘집에서 드리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고마움을 담아 2014년 맛집 전세금으로 2천만원을 후원하였고, 이번에 아현중앙교회 성전이 완공되면서 샘집의 일부공간을 샘


집 사업에 맞게 리모델링하여 잘 사용하면 좋겠다는 마음이 들어 3천만원을 후원하게 되었습니다.

샘집에서 목회 활동을 하시면서 기억나는 점이 있으신가요?


기존 것을 헐고 더 나은 성전을 다시 짓기 위해 광야로 나간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우리 교인들은 샘집을 ‘광야교회’라고 이름지었습니다. 그런데 직접 샘집을 와보니 새건물에 시설이 좋았습니다. 다만 목회 중에 교인들과 교제를 위해 함께 밥을 먹어야 되는데 예배공간을 식당까지 사용하게 되어 점심식사에 어려움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나름 즐거웠던 것은 교인들이 샘집 근처에 먹거리가 많아 주일마다 새 음식을 골라 먹는 것이 재미있었다며 여기 생활을 그리워했습니다.

Comments 0

존슨앤존슨 인턴직원들의 자원봉사

글쓴이 : 태화샘솟는집 / 쓴날자 : 2015.08.13 10:39 / 카테고리 : 후원/후원이야기




"잘 먹고 잘 살자"


7월 14일에는 존슨앤존슨에서 인턴과정 중인 60여명의 자원봉사자분들이 태화샘솟는집을 방문하여 함께 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초복을 맞아 건강식인 삼계죽을 만들고 쾌적한 샘집을 만들기 위해 기관 내/외부 환경정리를 해 주셨습니다.


무더운 여름 땡볕아래 값진 땀을 흘려주신 자원봉사자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우리 모두 잘 먹고 잘 사는 삶을 살아갈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Comments 0

6월 후원금 수입지출내역

글쓴이 : 태화샘솟는집 / 쓴날자 : 2015.08.11 15:27 / 카테고리 : 후원/후원보고





'후원 > 후원보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년 2월 후원보고  (0) 2017.05.16
2017년 1월 후원보고  (0) 2017.03.13
2016년 후원금 수입지출결산  (0) 2017.03.13
2016년 12월 후원금 수입지출내역  (0) 2017.03.13
2016년 11월 후원금 수입지출내역  (0) 2017.03.13
6월 후원금 수입지출내역  (0) 2015.08.11

Comments 0

후원신청서

글쓴이 : 태화샘솟는집 / 쓴날자 : 2015.08.05 15:53 / 카테고리 : 후원/후원신청

'후원 > 후원신청' 카테고리의 다른 글

후원신청서  (0) 2015.08.05
후원안내  (0) 2015.06.23

Comments 0

후원안내

글쓴이 : 태화샘솟는집 / 쓴날자 : 2015.06.23 16:19 / 카테고리 : 후원/후원신청

후원안내

후원은 거창한 것이 아닙니다. 당신의 작은 마음이 모여 큰 힘이 됩니다.“

 

후원종류


복지사업 후원

샘솟는집 회원들이 영어, 컴퓨터 교육, 특별 강좌 등으로 다양한 교육의 기회를 가지게 됩니다. 운동하고 공연을 관람하고, 좋은 친구들과 함께 멋진 인생을 즐길 수 있게 됩니다. 또한 집에서만 생활하시는 회원들을 좀 더 많이 가정방문하고 지원할 수 있습니다.

 

지정 후원

도움이 필요한 회원과 후원자를 1:1로 결연하여 후원금을 지급합니다.

점심식사 후원 점심 식사비 2,000원이 부담스러워 식사하지 못하는 회원들의 든든한 점심식사를 챙겨드릴 수 있습니다.

 

선한씨앗카드 후원

승진, 결혼 등의 경조사에 부조금을 보내는 대신, 축하받는 분의 이름으로 기부하고 직접 만든 카드를 발송합니다.

 

물품 후원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생필품, 의류, 식품, 도서 등의 물품후원도 큰 힘이 됩니다.

 

일자리 후원

일할 곳이 없어 취업의 경험을 갖지 못하는 회원들이 일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주시는 방법입니다.

 

온라인 후원

해피빈 콩 기부(http://happybean.naver.com/donations/H000000143211?p=p&s=rsch)

신한카드 아름인 포인트 후원(http://arumin.shinhancard.com)

 

모금함 후원

후원자님의 사업장에 샘집 모금함을 비치하면 샘집 회원들의 희망도 함께 쌓여갑니다.

 

 

 

후원참여방법


CMS 후원

신청만 하시면 은행을 직접 방문하지 않고 약정한 후원금이 후원자의 계좌로부터 이체됩니다.

 

지로납부

매월 말 소식지와 함께 가정 또는 직장으로 지로용지를 보내드립니다.

지로번호 7520871

 

직접납부

후원계좌로 이체하여 후원금을 기부하실 수 있습니다.

예금주 태화샘솟는집

신한은행 140-003-577589

우리은행 077-139340-13-104

 

 

후원혜택

1) 후원자님을 위한 축복기도를 합니다.

2) 신규 후원 신청시 감사카드를 발송해드립니다.

3) 매월 소식지 샘지를 발송해드리며 문자서비스를 해드립니다.

4) 연말에는 100%소득공제 받으실 수 있는 후원금납인증명서를 발급해드립니다.

5) 생일에는 감사카드를 발송해드립니다.

6) 연말에는 후원자 감사 잔치를 마련하여 함께 공연도 보고 식사도 하는 자리를 준비합니다.

7) 후원자 개인 및 후원 업체명을 온라인을 통해 홍보해드립니다.

8) 그 외에도 후원자 보상체계에 따라 다양한 혜택을 드립니다.

9) 사랑의 마음, 나눔의 기쁨, 웃음, 행복이 생깁니다.

 

선한이웃이 되기를 결심하는 분들은 전화주셔서 후원방법을 선택하시면 자세히 안내해드리겠습니다.

문의 : 후원홍보부 02-392-1155

'후원 > 후원신청' 카테고리의 다른 글

후원신청서  (0) 2015.08.05
후원안내  (0) 2015.06.23

Comments 0

김중한 후원자님

글쓴이 : 태화샘솟는집 / 쓴날자 : 2015.06.15 16:42 / 카테고리 : 후원/후원이야기




어떻게 후원하게 되셨나요?

아들이 정신장애인 관련 일을 하게 되면서 관심을 갖게 되었습니다. 

작은 돈이긴 하지만 투명하게 회원들을 위해 필요한 곳에 쓰여졌으면 좋겠습니다.


샘솟는집에 바라는 점이 있다면?

특별히 바라는 점은 없지만 후원을 신청하고 얼마 지나지 않아 집에 소식지와 함께 

손으로 만든 감사카드를 받았습니다. 굳이 챙겨주지 않아도 되는데 이렇게 챙겨주니깐 

고마운 마음이 들었습니다.


이 글을 읽는 분들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관심갖고 살펴보니 주변에 정신과적인 어려움으로 힘들어하는 사람들이 많더라고요. 

아프다는 이유로 사회에서 소외되는 그 분들에게 관심을 갖고 힘을 보태주셨으면 합니다. 

자원봉사도 좋겠고 작은 금액이지만 후원을 통해 응원해주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Comments 0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73-20 (아현동 772) 우편번호: 04129 | TEL : 02-392-1155 | FAX : 02-363-5468 | EMAIL : fountainhouse@hanmail.net

후원 신한은행 140-003-577589 | 우리은행 077-139340-13-104 | 예금주 태화샘솟는집